초록이 그립다

2006.02.16 17:42
어느 유월. 가벼운 초록. 여린 초록빛이 참 좋다.

봄바람이 그립고. 뜨거운 여름도 그립다.
그래도 어쩌겠어. 기다려야지. 기다릴수 밖에.

댓글을 달아주세요:: 네티켓은 기본, 스팸은 사절


BLOG main image
들꽃처럼... 때로 흔들려도 꿋꿋하게 그 자리에 by cosmoslike

공지사항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146)
글쓰기 (44)
일상 (71)
삶으로 (11)
사람들 (4)
아이와 함께 자라가기 (13)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Total : 368,892
Today : 5 Yesterday : 34